영화 ‘변산’, 후지게 살순 없는 청춘 향한 ‘포스터’ 속 유쾌함
입력 : 2018-06-11 09:49:28 수정 : 2018-06-11 09:49:28
[뉴스토마토 김재범 기자] ‘동주’ ‘박열’에 이어 이준익 감독 ‘청춘 3부작’의 마지막을 장식할 ‘변산’ (제공/배급: 메가박스중앙㈜플러스엠| 제작: 변산문화산업전문유한회사)이 주인공 ‘학수’와 그의 고향 친구들의 유쾌함이 묻어난 2차 포스터를 11일 공개했다. 또한 지난 8일 CGV 페이스북을 통해 최초 공개한 메인 예고편도 네티즌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 내고 있다.
 
 
 
‘변산’은 꼬일 대로 꼬인 순간, 짝사랑 선미(김고은)의 꼼수로 흑역사 가득한 고향 변산에 강제 소환된 빡센 청춘 학수(박정민)의 인생 최대 위기를 그린 유쾌한 드라마다. 이번에 공개된 2차 포스터는 ‘학수’의 고향인 변산의 아름다운 노을빛이 주는 따뜻함과 징하게 들러붙는 친구들의 모습을 담고 있어 웃음을 유발한다. 또한 고향을 지우고 싶던 ‘학수’가 자신의 흑역사를 함께한 고향 친구들과 유쾌하게 뒤엉킨 모습은 영화 속에서 그들이 담아낼 왁자지껄한 얘기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한다.
 
무명 래퍼 ‘학수’ 역의 박정민과 ‘선미’ 역의 김고은을 비롯해 충무로 대세 연기파 배우 고준 신현빈 김준한의 모습은 ‘변산’에서 실제 고향 친구 같은 환상 호흡에 대해 기대감을 높인다. 여기에 “우리의 빛나던 흑역사를 위하여”란 카피는 영화 속에서 그들이 선사할 화기애애한 모습과 함께 이 시대 청춘들이 공감할 유쾌한 웃음을 예고하며 눈길을 사로잡는다.
 
 
 
한편 지난 8일 오후 6시 CGV 페이스북을 통해 최초로 공개된 메인 예고편은 ‘학수’(박정민)가 과거에 고향에서 겪었던 흑역사 가득한 모습들로 시작되며 영화의 유쾌한 분위기를 예고한다. 고향을 떠나 스웩 넘치는 래퍼 인생을 꿈꾸지만 치열한 서울 살이를 하고 있는 빡센 청춘 무명 래퍼 ‘학수’가 고향으로 강제 소환되는 모습은 앞으로 그에게 펼쳐질 파란만장한 사건에 대한 호기심을 불러일으킨다. 여기에 ‘선미’(김고은), ‘미경’(신현빈), ‘용대’(고준)등 고향 친구들의 등장은 꼬일 대로 꼬여가는 고향에서의 예측불허 일화들을 보여주며 영화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했다. 특히 ‘학수’를 향해 거침없이 날리는 “언제까지 평생 피해 다닐 것이여? 니는 정면을 안봐” “값나가게 살진 못해도 후지게 살지는 말어”란 ‘선미’의 돌직구 대사들은 청춘들에게 묵직한 한방을 날리기도 한다.
 
유쾌함이 묻어나는 2차 포스터와 메인 예고편을 공개하며 폭발적인 호응을 얻은 영화 ‘변산’은 다음 달 4일 개봉한다.
 
김재범 기자 kjb51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재범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