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창범 한화케미칼 부회장, 협력사 거제 초청 에너지 상생 간담회
입력 : 2018-11-09 17:31:44 수정 : 2018-11-09 17:31:44
[뉴스토마토 조승희 기자] 김창범 한화케미칼은 부회장이 지난 8일 경남 거제에 있는 한화 벨버디어 리조트에 15개 협력사 대표이사를 초청해 에너지 상생 협력을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고 9일 밝혔다.
 
이 행사는 협력사의 에너지 절감에 실질적인 도움을 주기 위해 마련한 것으로 한국에너지공단과 함께 하는 '에너지 동행사업'의 일환이다. 한화케미칼은 지난 8월부터 에너지 컨설팅 전문 기관과 함께 협력사의 생산설비와 에너지 현황을 다각적으로 진단하고 개선을 지원하고 있다. 진단 후 개선 방안이 도출되면 설비 투자에 필요한 자금 일부를 한화케미칼이 지원하는 자체 프로그램도 마련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3개월 간의 컨설팅을 마친 3개 협력사의 진단 결과에 대해 공유하는 시간을 보냈다. 각 사의 에너지 사용 현황, 문제점, 개선 방안, 개선 시 예상효과 등에 대해 참석자들의 열띤 토론이 이어졌다.
 
김창범 한화케미칼 부회장(왼쪽)이 지난 8일 경남 거제 한화 벨버디어 리조트에서 개최한 15개 협력사 초청 에너지 상생 간담회에서 협력사 대표들과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사진/한화케미칼
 
김 부회장은 "에너지 관리는 제조업의 핵심 역량"이라며 "협력사가 최고의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힘을 보탤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상생의 파트너십을 바탕으로 대기업과 협력사가 함께 성장할 수 있는 상생 생태계 조성에 앞장설 것"이라며 "협력사의 목소리에 더욱 귀를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한화케미칼은 지난해 사내에 '공생위'(공정거래 및 상생협력 강화위원회)를 조직해 불공정 거래 근절과 상생 협력에 힘을 쏟고 있다. 협력사 결제조건 개선, 기술 개발 협력 등의 다양한 분야에 실질적인 지원을 추진하며 협력사와의 상생을 지속적으로 도모해 오고 있다.
 
조승희 기자 beyond@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조승희

정유·화학 등 에너지 업계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