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박주용

rukaoa@etomato.com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청NSC "북 탄도미사일 발사 유감, 조속히 대화 나와야"

상임위 긴급회의 개최…미국 등 유관국들과 필요한 조치 강구

2021-10-19 13:37

조회수 : 1,635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박주용 기자] 청와대는 19일 NSC 상임위원회 긴급회의에서 북한이 단거리 탄도 미사일을 발사한 것과 관련해 유감의 뜻을 나타내고, 조속히 한반도 평화를 위한 대화에 나올 것을 촉구했다.
 
청와대는 이날 "정부는 오늘 오전 11시30분부터 12시40분까지 NSC 상임위원회 긴급회의를 개최했다"며 "NSC 상임위원들은 오늘 오전 북한의 미상 단거리 탄도미사일 발사 상황에 대해 원인철 합참의장으로부터 보고를 받고, 관련 상황을 평가했다"고 전했다.
 
NSC 상임위원들은 북한의 이번 발사가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를 진전시키기 위해 최근 미·중·일·러 등 주요국들 간의 활발한 협의가 진행되는 상황에서 이뤄진 데 대해 깊은 유감을 표명했다. 아울러 한반도 정세 안정이 그 어느 때보다 긴요하다는 점을 재확인하고 북한이 조속히 대화에 나올 것을 촉구했다. 또 향후 북한의 관련 움직임을 면밀히 주시하면서 미국을 비롯한 유관국들과 신속하고 긴밀한 협의를 통해 필요한 조치들을 강구해 나가기로 했다.
 
NSC 상임위에는 서훈 국가안보실장을 비롯해 유영민 대통령비서실장, 이인영 통일부 장관, 서욱 국방부 장관, 원인철 합참의장, 서주석·김형진 국가안보실 1·2차장, 최종문 외교부 2차관, 윤형중 국가정보원 1차장 등이 참석했다.
 
청와대는 19일 NSC 상임위원회 긴급회의에서 북한이 단거리 탄도 미사일을 발사한 것과 관련해 유감의 뜻을 나타냈다. 사진은 2019년 9월3일 청와대의 모습이다. 사진/뉴시스
 
박주용 기자 rukaoa@etomato.com
  • 박주용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