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네이처셀, 주가조작 의혹에 이틀째 급락
입력 : 2018-06-14 09:15:45 수정 : 2018-06-14 09:15:45
[뉴스토마토 전보규 기자] 네이처셀(007390)이 주가조작 혐의로 검찰 압수수색을 받으면서 이틀째 급락세다.
 
14일 오전 9시10분 현재 네이처셀은 전날보다 4400원(22.45%) 하락한 1만52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전 거래일에는 하한가를 기록했다.
 
금융투자업계 등에 따르면 서울남부지검 증권범죄합동수사단은 지난 7일 네이처셀의 서울 본사 사무실 등을 압수수색했다. 검찰은 라정찬 대표 등 관계자들의 주가조작 혐의를 수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전보규 기자 jbk880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증권계좌대비 300%, 연 2.6% 토마토스탁론 바로가기
  • 전보규

밝은 눈으로 바른 시각을 제공할 수 있게 노력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