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기자
"오를땐 빨리. 내릴땐 천천히"…1600여개 주유소 특별 점검
중동정세 불안에 국제유가 '들썩'
범정부 석유시장점검단 가동
2024-02-23 09:51:06 2024-02-23 09:51:06
[뉴스토마토 김소희 기자] 정부가 유가 상승에 편승해 불법 행위를 자행하는 '불법 석유 유통'을 겨냥합니다불법 석유유통 적발 이력이 있는 1600여개 주유소 등 범정부 석유시장점검단이 한 달간 집중 점검을 펼칩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23일 석유시장 점검회의를 열고 업계·유관기관 등과 함께 석유제품 가격 동향과 가격 안정을 위한 방안을 논의했습니다.
 
최근 국제유가가 상승하면서 국내 휘발유는 1600원대, 경유는 1500원대를 상회하고 있습니다.
 
문제는 이스라엘의 하마스에 대한 강경 입장에 따라 중동 지역 긴장이 해소되지 않아 단기간에 유가 하락세를 기대하기 어려운 상황입니다.
 
이에 정부는 2월 종료 예정이던 유류세 인하 조치와 경유 유가 연동 보조금을 4월까지 연장했습니다. 
 
유가 상승기에 편승한 불법행위를 단속하기 위해 불법 석유유통 적발 이력이 있는 1600여개의 주유소도 특별점검 대상입니다. 특별점검 기간은 올해 3월부터 6월까지입니다. 범정부 석유시장점검단은 한달간 집중 가동합니다.
 
이 밖에도 향후 불법행위 주유소가 오피넷 뿐만 아니라 국민들이 활용하는 네비게이션에도 표시될 수 있도록 공개를 확대합니다.
 
유법민 산업부 자원산업정책국장은 "석유가격이 '오를 땐 빨리, 내릴 땐 천천히' 움직인다는 국민들의 우려가 있다"며 "이러한 국민들의 우려를 충분히 고려해 업계도 가격안정화 노력에 적극 동참해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습니다. 
 
산업부는 23일 석유시장 점검회의를 개최해 업계, 유관기관 등과 함께 석유제품 가격 동향을 점검하고 가격 안정을 위한 방안을 논의했다. 사진은 18일 서울 시내 주유소 모습. (사진=뉴시스)
 
세종=김소희 기자 shk3296@etomato.com
이 기사는 뉴스토마토 보도준칙 및 윤리강령에 따라 이규하 경제부장이 최종 확인·수정했습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