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동제약 아로나민, '올해의 브랜드상' 수상
한국광고학회 선정 결과…지난해 매출 741억·일반의약품 1위
입력 : 2018-10-31 10:48:33 수정 : 2018-10-31 10:48:44
[뉴스토마토 정기종 기자] 일동제약은 대표 브랜드 '아로나민'이 한국광고학회가 개최한 추계학술대회에서 올해의 브랜드상을 수상했다고 31일 밝혔다.
아로나민은 지난 1963년 첫 출시한 활성비타민 피로해소제로, 지난해 741억원의 매출을 기록하며 국내 일반의약품 시장 1위에 오른 브랜드다.
 
일동제약은 오랜 역사와 함께 다양한 세대를 넘나들며 형성된 아로나민의 브랜드 친밀도와 애착을 강화하는 한편, 아로나민의 제품 속성, 브랜드 가치 등을 전달하기 위해 꾸준히 노력해 온 점을 인정 받았다. 특히, 올해 출시 55주년을 맞아 한정판 기념 패키지 제작, 스토리 공모전 시행 등 다양한 프로모션 및 고객 감사 행사를 진행해 좋은 반응을 얻은 점이 높게 평가됐다.
 
시상식에 참석한 박명근 일동제약 이사는 "아로나민은 오랜 세월 국민들의 삶과 함께해 온 브랜드"라며 "앞으로도 국민 건강을 위해 끊임 없이 노력하는 브랜드, 고객들로부터 신뢰 받는 브랜드가 되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광고학회는 1989년 설립된 광고 관련 학술연구 단체로, 지난 26일 대구시 수성구 그랜드호텔에서 '광고, 시대와 소통하다'라는 주제로 추계학술대회를 개최했다.
 
일동제약은 대표 브랜드 '아로나민'이 한국광고학회가 개최한 추계학술대회에서 올해의 브랜드상을 수상했다고 31일 밝혔다. 사진/일동제약
정기종 기자 hareggu@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기종

궁금한게 많아, 알리고픈 것도 많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