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내부거래' 의혹 금호그룹 압수수색
입력 : 2021-02-23 19:30:41 수정 : 2021-02-24 08:00:34
[뉴스토마토 신태현 기자] 검찰이 부당 내부거래 의혹을 받는 금호아시아나그룹을 압수수색했다.
 
23일 검찰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공정거래조사부는 공정거래위원회의 부당지원 고발사건에 관련해 금호그룹 본사 및 금호터미널 등에 대한 압수수색영장을 집행했다.
 
앞서 공정위는 금호그룹이 기내식 독점 사업권 등을 매개로 총수 일가 지분율이 높은 금호고속을 지원해 특수 관계인에게 부당 이익을 제공했다는 이유로 박삼구 전 금호그룹 회장 등을 고발한 바 있다,
 
신태현 기자 htenglish@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태현

전진만 염두에 두려합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