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SK증권, 유상증자 소식에 '급락'
입력 : 2018-10-15 09:45:33 수정 : 2018-10-15 13:18:24
[뉴스토마토 이보라 기자] SK증권(001510)이 대규모 유상증자 소식에 급락하고 있다. 15일 오전 9시 27분 현재 SK증권은 전거래일에 비해 8.81%(79원) 하락한 818원에 거래 중이다. 
 
유상증자는 주식 수가 늘어남에 따라 주당 가치가 희석돼 주가 하락 요인이 된다. SK증권은 지난 12일 1100억원의 운영자금을 조달하기 위해 유상증자를 실시한다고 공시했다. 주주배정 후 실권주 일반공모 방식으로 발행하는 방식으로 주식은 보통주 1억1611만주(800억원 규모)로 주당 예정발행가는 689원이다.
 
300억원 규모는 제3자배정방식으로 증자된다. 최대주주인 제이앤더블유 비아이지 유한회사가 새로 발행되는 보통주 3636만3000주를 주당 825원에 배정받는다.
 
이보라 기자 bora1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증권계좌대비 300%, 연 2.6% 토마토스탁론 바로가기
  • 이보라

정확히, 잘 보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