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차산업 대비 단기직무인증과정 ‘매치업’ 프로그램 확대
㈜엑셈, 하림그룹 참여, 빅데이터·스마트물류 분야 적용
입력 : 2018-06-28 12:00:00 수정 : 2018-06-28 12:00:00
[뉴스토마토 조용훈 기자] 교육부가 산업맞춤 단기직무인증과정인 매치업 프로그램을 확대 운영한다. 교육부는 빅데이터 분야에는 ㈜엑셈, 스마트물류 분야에는 하림그룹이 각각 참여한다고 28일 밝혔다. 
 
매치업 프로그램은 구직자뿐만 아니라 재직자 등 오프라인 교육에 참여하기 어려운 성인학습자들이 4차 산업혁명에 대비해 직무능력을 높이기 위해 도입한 6개월 내외의 온라인 중심 교육프로그램이다. 
 
교육과 산업 현장 간 격차를 줄이기 위한 과정으로 기업은 핵심직무능력을 발굴해 인증평가를 수행하고, 정부는 기업 및 교육기관을 발굴·연계해 조정자 역할을 수행한다. 
 
㈜엑셈은 빅데이터 플랫폼과 분석, 시각화, 컨설팅 등 빅데이터 관련 전문기업으로 공공부문과 기업금융부문의 다양한 빅데이터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엑셈은 그간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실무형 빅데이터 직무교육 프로그램을 마련할 예정이다. 
 
스마트물류 분야 운영에 참여하는 하림그룹은 식품 원료의 수입 및 생산부터 사료공급, 가공, 유통, 판매에 이르는 물류의 전 단계를 관리하고 있는 물류 분야의 역량 있는 그룹이다. 
 
하림그룹 관계자는 “4차 산업혁명 기술을 적용한 해운, 곡물, 축산, 유통 등의 물류 시스템을 개발·운용할 수 있는 미래 인재 양성을 위한 매치업 프로그램에 적극 참여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두 기업은 참여 분야별 인프라를 갖춘 교육기관을 공모해 상시협의체를 구성하고, 매치업 교육프로그램 개발을 위한 실무 논의를 이어갈 계획이다. 각 분야별 교육프로그램은 개발이 완료되는 연말부터 매치업 프로그램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은옥 교육부 평생미래교육국장은 “앞으로도 4차 산업혁명 관련 직무능력 향상을 희망하는 성인학습자의 학습선택권 충족을 위해 매치업 프로그램 운영에 적합한 대표기업을 추가 발굴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지난 1월24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회의실에서 열린 4차 산업혁명 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 참석한 김상곤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왼쪽)이 의원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조용훈 기자 joyonghu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조용훈

배운 것보다 배울 것이 더 많아 즐거운 조용훈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